가수 겸 배우 이승기/사진=텐아시아DB
가수 겸 배우 이승기/사진=텐아시아DB


가수 겸 배우 이승기가 최근 소속사 후크엔터테인먼트(이하 후크)를 상대로 내용 증명을 보낸 것으로 알려졌다.

18일 스포츠조선 측은 이승기 측이 소속사 후크를 상대로 정산에 대해 투명하게 공개해달라는 취지의 내용증명을 보냈다고 보도했다. 이 매체는 연예계 관계자에 말을 빌려 "이승기 측은 현재까지 각종 활동에 대한 정산이 문제가 있다는 결론에 다다른 것 같다"며 "행정적인 부분의 문제와 정산에 대해 투명하게 공개해달라는 요청이다"라고 알렸다.

또한 후크가 수일 내로 내용증명에 대한 납득할만한 답변을 하지 않는다면 계약 해지 수순을 밟을 것으로 보인다고도 전했다.

이에 관련해 후크에 연락을 취했으나 현재까지 닿질 않고 있다.

한편, 지난 10일 경찰청 중대범죄수사과는 후크 사옥에 대한 압수수색을 실시한 바 있다. 압수수색은 대표 권 모씨를 비롯한 일부 임원들의 횡령 혐의를 확인하기 위해 진행된 것으로 알려졌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