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영웅 /사진=텐아시아 DB
임영웅 /사진=텐아시아 DB


가수 임영웅이 10월 선한 스타 가왕전 상금을 기부했다.

4일 (재)한국소아암재단은 "가수 임영웅이 10월 선한 스타 가왕전 상금 150만원을 소아암, 백혈병, 희귀 난치질환 환아들의 정서 지원을 위해 기부했다"고 밝혔다.

임영웅의 이름으로 기부한 가왕전 상금은 소아암, 백혈병, 희귀 난치질환으로 고통받고 있는 환우들의 정서 지원 사업으로 사용된다. 정서 지원은 장기간 투병으로 인해 혹은 경제적 어려움으로 인해 배움을 놓친 아이들을 대상으로 치료 이후에도 온전히 사회에 적응해 나갈 수 있도록 학습 및 심리, 미술 정서 치료 등을 지원하고 있다.

선한 스타는 스타의 선한 영향력을 응원하는 기부 플랫폼 서비스로 애플리케이션 내 가왕전에 참여한 가수의 영상 및 노래를 보며 앱 내 미션 등으로 응원하고 순위대로 상금을 기부하는 방식으로 운영된다.

선한 스타를 통한 총 누적 기부 금액이 4260만원을 달성한 가수 임영웅은 단독 콘서트에서 보여준 팬들의 성원에 보답하기 위해 오는 12월 부산, 서울에서 앙코르 콘서트를 개최하여 팬들과의 만남을 가진다. 오는 10일 콘서트를 준비하는 임영웅의 비하인드 영상을 담은 '임영웅101'이 방송될 예정이다.

강민경 텐아시아 기자 kkk39@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