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신수♥' 하원미, "야구장에 나타난 노숙인 세 명"…남편 응원 갔다 놀라겠네


하원미가 자녀들과 추신수를 응원하기 위해 나섰다.

하원미는 3일 "야구장에 나타난 노숙인 세 명"이라며 사진을 공개했다. 하원미는 남편 추신수를 응원하기 위해 세 자녀와 야구장을 찾은 모습. 아이들은 추웠는지 패딩을 머리 끝까지 덮어쓰고 있어 웃음을 안긴다.

추신수와 하원미는 2002년 결혼, 슬하에 2남 1녀를 두고 있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