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창정 아내 서하얀, '이태원 참사' 애도 "유가족 슬픔, 어찌 헤아릴 수 있을까"


가수 겸 뮤지컬 배우 임창정 아내 서하얀이 '이태원 참사'에 대해 깊은 애도를 표했다.

서하얀은 31일 "사랑하는 나의 전부를 이별의 준비도 없이 하루아침에 잃은 유가족분들의 슬픔을 어찌 헤아릴 수 있을까요"라고 했다.

이어 "한 줄 글로 위로와 애도의 마음을 전하기도 힘든 먹먹한 심정입니다. 돌아가신 청춘들의 명복을 빕니다"고 덧붙였다.

앞서 지난 30일 새벽 핼러윈을 앞두고 서울 이태원 해밀턴 호텔 인근에서 압사 사고가 발생했다.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는 31일 오전 6시 기준 이태원 압사 사고로 인한 인명피해가 사망자 154명, 중상자 33명, 경상자 116명 등 총 303명이라고 밝혔다.

강민경 텐아시아 기자 kkk39@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