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효민 인스타그램
사진= 효민 인스타그램


가수 효민이 과거를 회상하며 후회했다.

효민은 지난 2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이름하여 대왕 코끼리 핀"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티아라 활동 때 코끼리 모양의 핀을 단 효민의 모습이 담겨있다. 그는 "어디서 저런걸 사서 맨날 머리에 달고 다녔을까"라고 덧붙여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효민은 최근 개인 유튜브 채널을 개설해 팬들과 소통 중이다.

김서윤 텐아시아 기자 seogug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