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정국, 청순 소년X섹시 남자 공존 '마력의 매력'


방탄소년단(BTS) 정국이 소년과 남자를 오가는 마력의 반전 매력으로 전세계 팬심을 강탈했다.

방탄소년단은 최근 공식 SNS를 통해 Us, Ourselves, and BTS 'We' 스페셜 8 포토-폴리오 'Self Camera' 프리뷰 사진을 멤버 별로 공개했다.

이 중 멤버 정국은 흑발에 더욱 투명한 피부와 최강 동안미로 26살이라고 믿어지지 않는 풋풋한 소년의 매력을 한껏 발산해 눈길을 끌었다.

정국은 한도 초과하는 청순함과 청량함을 자아내며 살짝 올린 입꼬리에 나타난 보조개로 사랑스러움을 안겼다.

또 정국은 흰 티셔츠 한 장 만을 걸치고도 비교불가 눈부신 아우라를 풍기며 분위기를 압도시켰다.

이와 함께 정국은 평소 운동으로 다져진 넓고 두꺼운 어깨가 돋보이는 근육질 피지컬로 섹시미 절정의 남성미를 내뿜었다.

정국은 은은하면서도 치명적인 멜로 눈빛으로 정면을 응시하며 매혹적인 비주얼도 뽐내 심쿵을 유발시켰다.

더불어 정국의 손과 팔에 새겨진 타투는 몽환적이면서 강렬함을 더하는 등 출구 없이 빠져드는 화수분 매력으로 눈을 뗄 수 없게 만들었다.

이에 "소년과 남자가 공존♥메가톤급 마력" "얼굴은 소년인데 그렇지 못한 섹시한 피지컬...심폭! 기절각!" "와... 너무 예쁘고 멋있어서 심장 아프다ㅜㅜ" "소년 남자 섹시 청순 청량 다 되는 정구기" "전정국 너무 갓벽해서 숨멎 심멎 말잇못" "헐 갑빠 뭔일이냐 옵빠소리 절로 나옴" "잘생겨서 킹받는다는 말이 절로 나오네" "청춘 멜로 남주 눈빛 만인의 첫 사랑" 등 팬들의 열띠고 다채로운 호응이 나타났다.

방탄소년단 공식 인스타그램에 게재된 정국의 'Self Camera' 프리뷰 사진은 25일 오전 6시 기준, 460만 이상으로 멤버들 중 가장 많은 '좋아요' 수 1위를 나타내며 뜨거운 인기를 자랑했다.

정국의 'Self Camera' 프리뷰 사진은 멤버들 중 '최단' 6시간 만에 300만 '좋아요'를 기록하기도 했다.

한편, 정국은 지난 24일 서울김포비지니스(SGBAC) 항공센터를 통해 2022 FIFA(피파) 카타르(Qatar) 월드컵 홍보 일정 참석 차 카타르로 출국했다.

윤준호 텐아시아 기자 delo410@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