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서하얀 인스타그램
사진=서하얀 인스타그램


임창정 아내 서하얀이 아들과 함께하는 일상의 순간을 공유했다.

서하얀은 2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주말 끝"이라는 글을 올렸다. 함께 게시한 영상 속 서하얀은 아들과 함께 주말의 밤을 집에서 보내고 있다. 아들은 입에 초콜릿을 묻히며 간식을 먹는데 열중하고 있다. 영상의 배경음악은 '잘자라 내 아가'. 귀엽고 사랑스러운 아이의 모습과 세련된 서하얀의 비주얼이 눈길을 끈다. 얼핏 봐도 널찍한 거실과 소파가 시선을 사로잡는다.

임창정과 서하얀은 18살 차이로, 2017년 결혼해 다섯 아들을 키우고 있다. 부부는 SBS 예능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에 출연하고 있다. 서하얀은 SBS FiL·SBS M '뷰티풀' MC를 맡고 있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