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CM, 박현빈 등 인기 스타들이 대거 출연한 제1회 양평 물맑은상권 가족 페스티벌이 성공적으로 마쳤다.

경기도 양평군과 양평맑은물 상권 상인연합회가 주최한 제1회 가족 페스티벌은 지역 전통시장과 상가를 친숙하게 알리기 위한 목적과 남녀노소 세대공감을 주는 참여형 문화의 장으로 기획 실행됐다.

특히, KCM, 박현빈을 비롯한 K-POP 아이돌 등 화려한 라인업으로 양평물맑은시장을 찾은 관내 주민 및 타지 관광객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물맑은상권 상인협회 전병곤 회장과 양평군 전진선 군수의 개회사로 시작된 행사는 2일간 진행됐다. 개막식 선언 후 시작한 14일 축하 공연은 인기 가수 박현빈을 시작으로 트롯왕자 안율, 은하진, 걸그룹 위나, 15일에는 신예 미남 트로트 스타 한선호를 시작으로 트롯여신 강소리, 늘해랑, 걸그룹 하이큐티, 가수 KCM이 대미를 장식했다.

이번 행사를 진행한 주관사는 “첫해 임에도 불구하고 우리 양평의 명물 물맑은시장을 주변으로 다양한 매력을 알리는 계기가 되었을 것”이라며 “유명 가수들의 축하공연과 체험 부스 등 다양한 볼거리를 제공해 양평을 찾은 분들에게 좋은 추억을 드려 보람을 느낀다”라고 설명했다.

이번 행사는 양평 지역 외 지역에서 가족단위로 방문한 손님이 많았으며, 아이들이 즐기는 체험존을 비롯해 어른들을 위한 콘서트가 함께한 가족형 행사였다. 올해를 시작으로 내년에도 실력파 가수와 체험 프로그램을 통해 양평 명물 축제가 되도록 노력한다는 각오다.

김서윤 텐아시아 기자 seogug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