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김민지 전 아나운서 인스타그램
/사진=김민지 전 아나운서 인스타그램


김민지 전 아나운서가 일상을 공유했다.

김민지 전 아나운서는 1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애들이랑 같이 1인 1 꽃꽂이까지 야무지게 하고 방학 첫날 끝! 얼른 자자"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김민지 전 아나운서와 딸, 아들이 만든 꽃꽂이가 담겼다. 방학 첫날부터 알차게 시간을 보낸 듯하다.

한편 김민지 전 아나운서는 2014년 전 축구선수 박지성과 결혼, 슬하에 1남 1녀를 두고 있다.

강민경 텐아시아 기자 kkk39@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