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비 인스타그램
사진=비 인스타그램


가수 겸 배우인 비가 불륜설에 강경대응한 가운데, 근황을 전했다.

비는 1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스맨파 SMF 오늘 공개"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비 인스타그램
사진=비 인스타그램
공개된 사진 속 비는 상하의 모두 가죽 의상으로 맞춰 입고 포즈를 취하고 있는 모습이 담겼다. 탄탄한 근육질 몸매가 눈길을 끌고 있다.

한편, 비 소속사 레인컴퍼니는 지난 17일 "각 커뮤니티, 카페, SNS에 소속 아티스트 관련 허위 사실 또는 루머를 유포한 유튜버 및 작성자들에 대한 경찰 수사를 의뢰하여 1차 고소를 완료했다"고 밝혔다.

권성미 텐아시아 기자 smkwo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