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주우재 인스타그램
사진=주우재 인스타그램


모델 겸 방송인 주우재가 여전한 모델 포스로 근황을 공개했다.

주우재는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자칫하면 캐롤 울리겠다"라는 짧은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주우재 인스타그램
사진=주우재 인스타그램
공개된 사진 속 주우재는 검은색 재켓과 헤드셋을 쓰고 포즈를 취하고 있는 모습이 담겼다. 또 다른 사진에서는 힙한 식당 앞에서 전신샷을 찍으며 우월한 비율이 눈길을 끌고 있다.

이를 본 방송인 유병재 매니저 유규선은 "따라합니다"라는 댓글을 남기며 주우재와의 친분을 자랑했다.

한편, 주우재는 KBS 2TV 예능 프로그램 '홍김동전'에 출연 중이다.

권성미 텐아시아 기자 smkwo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