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예원 /사진=김예원 인스타그램
김예원 /사진=김예원 인스타그램


배우 김예원이 '환승연애2'가 끝을 향해 가고 있다는 것을 믿을 수 없다고 밝혔다.

김예원은 1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어제도 환승연애투! 재밌게 보셨나요? 끝으로 향하고 있다는 것을 믿을 수 없어"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김예원 /사진=김예원 인스타그램
김예원 /사진=김예원 인스타그램
이어#배가아픈어느날이었죠 #용진오빠가손을따쥬셨죠 #나는살아났죠 (#경례법너무틀렸지만충성)"이라는 해시태그를 덧붙였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김예원의 모습이 담겼다. 김예원은 네이비색 원피스에 베레모를 착용한 상태. 그는 카메라를 향해 윙크하거나 입술을 쭉 내미는 등 다양한 포즈를 취하고 있다.

한편 김예원은 현재 방영 중인 티빙 '환승연애2'에 출연 중이다.

강민경 텐아시아 기자 kkk39@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