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병원장♥' 장영란, 빚이 22억이지만 빙그레 미소…"오늘이 제일 젊은 날"[TEN★]


방송인 장영란이 행복한 하루를 보냈다.

최근 장영란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벌써 금요일🤪 시간이 왜 이렇게 빨리 가는지😭😭😄😘 오늘이 제일 젊을때 👍 이쁜거 많이 보구😍 많이 많이 행복한 하루 되세요💙💙💙💗날씨 참 좋네요❤️❤️"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장영란은 짙은 스모키 메이크업을 하고 화려한 이목구비를 뽐냈다. 여기에 어깨라인이 살짝 드러나는 오프숄더룩을 입어 탄탄한 바디라인을 드러냈다.

한편 장영란은 12일 방송되는 KBS2 예능 ‘옥탑방의 문제아들’에서 남편 병원에 대해 “우리가 지금 22억을 빚졌다. 집을 담보로 대출 받아 개원했다. 병원이 망하면 집이 넘어간다. 1년 됐는데도 천 원도 못 갚았다”고 밝혀 궁금증을 높였다.

류예지 텐아시아 기자 ryuperst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