故 최진실 딸 최준희, 싱그러운 미소...무화과 같은 사람[TEN★]


배우 고(故) 최진실의 딸 최준희가 일상을 전했다.

최준희는 1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무화과 같은 사람이 되기"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최준희가 밝은 미소를 짓고 있는 모습이 담겨 있다.

한편 최준희는 작가 데뷔를 앞두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사진=최준희 SNS

조준원 기자 wizard333@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