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이지현 인스타그램
사진=이지현 인스타그램


그룹 쥬얼리 출신 이지현이 밝은 모습으로 근황을 알렸다.

이지현은 1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조용히 지나가려 했는데 기억해주시고 축하해주신 분들께 너무 감사드려요. 전 오늘 저를 위해 조용히 보냈어요~^^ 오늘부터 나이는 정지인 걸로"라는 글과 함께 두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이지현 인스타그램
사진=이지현 인스타그램
공개된 사진 속 이지현은 생일을 맞아 인증샷을 찍고 있는 모습이 담겼다. 여전한 미모와 탄탄한 각선미가 눈길을 끌고 있다.

특히, 시간이 멈춘 듯한 동안 외모가 부러움을 자아낸다.

한편, 이지현은 두 번 이혼의 아픔을 겪은 후 홀로 1남 1녀를 양육 중이다. 최근 KBS2 예능 '박원숙의 같이 삽시다'에 게스트로 출연해 솔직담백한 모습으로 화제가 됐다.

권성미 텐아시아 기자 smkwo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