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제공=사랑의 열매
사진제공=사랑의 열매


하이브 방시혁 의장이 50억 원을 기부했다.

방시혁은 지난 13일 사랑의열매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50억 원을 기부하며 한국형 기부자맞춤기금 13호로 가입했다.

한국형 기부맞춤기금은 10억 원 이상을 일시 또는 기부 약정하는 사랑의열매 개인 기부 프로그램이다. 별도의 재단을 설립한 것과 유사한 형태로 기부자의 의사를 반영해 기금 사업을 구성하고 운영하는 맞춤형 기금사업이다.

이번 기부금은 청소년을 위한 기금으로 조성됐다. 사랑의열매는 이번 기금을 통해 학교 밖 청소년과 시설보호 청소년들이 차별 없이 배움의 기회를 누려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하며, 다양한 지지체계 속에서 건강하게 자립할 수 있는 선순환 체계를 형성할 예정이다
사진제공=사랑의 열매
사진제공=사랑의 열매
방시혁은 "음악 창작가로서 또 기업인으로서 성장하기까지 여러 방면의 도움과 지지를 받아, 사회적으로 받는 도움이 한 인간을 성장시키는데 큰 양분이 된다는 것을 체득했다"며 "조금이나마 사회에 환원하고 싶다는 생각으로 이번 기부를 결심하게 되었다"고 전했다.

또 "그 과정에서 이 세대의 청소년들이 우리 사회를 이끌어갈 수 있는 구성원으로 성장하기 위해 어떤 도움이 필요한지 생각해보게 되었다"며 "도움을 절실히 필요로 하는 청소년들이 자신 있게 꿈꾸고 진취적으로 나아갈 수 있기를 바라는 마음에서 기금 조성을 위한 기부를 하게 되었다"고 덧붙였다.

끝으로 방시혁 의장은 본인의 개인적 기여가 일회성에 그치지 않고, 이 기금을 통해 사회 구성원으로 성장한 이들이 사회에 기여하고 환원할 수 있는 모습을 희망한다며 이 기금이 유용하게 사용될 수 있기를 바라는 마음을 밝혔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