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돌싱글즈' 전다빈, 또 대롱대롱 매달렸네…땀 범벅 됐겠어[TEN★]


'돌싱글즈' 전다빈이 요가에 빠졌다.

최근 전다빈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월요가 러버🫶🏻 뉴 자세를 배울때마다 인증사진 몬참띠 📸 여전히 흉추 가동범위가 짧다… 늘려보자 조금씩 더더더더ㅓㅓㅓㅓ #운동하는여자 #운동하는자매 #월요가 #요가로움 #요가스타그램 #취미"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전다빈은 브라톱에 레깅스를 입고 볼륨감 넘치는 몸매와 탄탄한 각선미를 자랑해 팬들의 시선을 집중시켰다.

어깨 라인에 엄청나게 큰 타투를 그대로 드러내 눈길을 끈다.

한편 전다빈은 ‘돌싱글즈3’에 출연해 시청자들에게 인기를 얻었고 한정민, 유현철에게 호감을 보였으나 최종 커플을 이루지는 못했다.

류예지 텐아시아 기자 ryuperst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