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혜련 동생' 조지환, 일방적인 성관계 요구도 모자라…이번엔 마사지 해달라[TEN★]


조혜련 올케 박혜민이 고통스러운 마음을 호소했다.

최근 박혜민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아... 눈뜨자마자 황소개구리가 마사지 해달라고 대기타고 있네요ㅜ #부담"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남편 조지환은 침대에 엎드려 누워 마사지를 요구하는 모습. 앞서 조지환은 방송에서 아내에 일방적인 성관계를 요구해 논란이 된 바 있다.

한편 조혜련의 동생 조지환은 박혜민과 결혼해 슬하에 딸을 두고 있다.

류예지 텐아시아 기자 ryuperst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