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오정연 인스타그램
사진=오정연 인스타그램


아나운서 출신 방송인 오정연이 민낯에도 남다른 미모를 자랑했다.

오정연은 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아가신나"라는 짧은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오정연은 귀여운 반려견을 안고 화장기 없는 모습이 담겼다. 뽀얀 피부와 뚜렷한 눈매가 눈길을 끌고 있다.

한편, 오정연은 지난 2015년까지 KBS 아나운서로 활동했다. 현재 다양한 프로그램에서 메인 MC로 활약 중이다. 최근 SBS 예능 '골 때리는 그녀들'에서 활약한 바 있다.

권성미 텐아시아 기자 smkwo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