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창정♥' 서하얀, 아들 둘 낳았는데 찾아볼 수 없는 군살 "부지런히 2번, 셀프 칭찬" [TEN★]


사진=서하얀 인스타그램
사진=서하얀 인스타그램
임창정 아내 서하얀이 늘씬한 몸매를 뽐냈다.

서하얀은 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goodmorning 름 언니 얼굴볼 겸 운동하러. 일 년에 한두 번씩 갔었는데. 요즘 계속 서울에 일이 많아서 이번주는 부지런히 2번이나 갔어요. 셀프 칭찬"이라고 글을 올렸다. 서하얀은 강남의 한 필라테스센터를 찾은 모습. 운동하느라 머리는 헝클어졌지만 세련된 분위기는 그대로다. 몸에 붙는 운동복에도 굴욕 없는 늘씬한 모습이 눈길을 끈다

임창정과 서하얀은 18살 차이로, 2017년 결혼해 다섯 아들을 키우고 있다. 부부는 SBS 예능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에 출연하고 있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