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이소라 인스타그램
사진=이소라 인스타그램


'돌싱글즈3' 이소라가 안면골절 후 치료 중인 근황을 전했다.

이소라는 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실밥은 풀었는데 노랗게 멍... 화장하지 마라는데 어쩌쥬"라고 글을 올렸다. 최근 이소라는 안면골절로 응급실에 갔다는 소식을 전한 바 있다. 사진을 통해 상처를 치료하고 실밥은 풀었지만 얼굴의 멍이 든 모습을 확인할 수 있다. 이소라의 속상한 심정이 전해진다.

최동환과 이소라는 '돌싱글즈3'를 통해 만나 현재 교제 중이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