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설현 인스타그램
사진=설현 인스타그램


AOA 멤버 겸 배우 설현이 치명적인 매력으로 근황을 알렸다.

설현은 지난 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알찬 하루"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설현 인스타그램
사진=설현 인스타그램
공개된 사진 속 설현은 긴 머리를 풀고 꽃무늬 롱 셔츠를 착용한 모습이 담겼다. 특히, 블랙 미니 드레스를 입은 그의 볼륨감 넘치는 몸매와 늘씬한 각선미가 눈길을 끌고 있다.

한편, 설현은 6월 종영한 tvN 드라마 '살인자의 쇼핑목록'에서 도아희 역을 맡아 열연을 펼쳤다. ENA 드라마 '아무것도 하고 싶지 않아'를 준비 중이다.

권성미 텐아시아 기자 smkwo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