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혜리 인스타그램
사진=혜리 인스타그램


그룹 걸스데이 출신 배우 혜리가 물오른 미모로 근황을 전했다.

5일 혜리의 공식 인스타그램 계정에 드라마 촬영 중 찍은 이혜리의 사진이 게재됐다. 이혜리는 사진과 함께 "MBC 'May i help you?'"라고 글을 남겼다.

공개된 사진 속 혜리는 셔츠에 자켓을 입고 머리를 묶어 단정한 분위기를 보여준다. 뚜렷한 이목구비로 인형같은 미모가 눈길을 끌고 있다.

한편, 혜리는 MBC 수목드라마 '일당백 집사'로 안방극장에 컴백할 예정이다. '일당백 집사'는 일 한 건 당 백 원으로 시작하는 심부름을 대신해주는 남자와 죽은 이의 소원을 들어주는 장례지도사 백동주가 생활 심부름업체 '일당백'을 운영하며 만들어가는 이야기를 담은 작품이다. 오는 19일 첫 방송을 앞두고 있다.

권성미 텐아시아 기자 smkwo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