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헤이즈 인스타그램
사진=헤이즈 인스타그램


가수 헤이즈가 일상을 공유했다.

헤이즈는 지난 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애옹"이라는 짧은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헤이즈는 민소매 톱을 입고 자연스러운 사복 패션이 담겼다. 어깨와 팔에 있는 다양한 타투들이 시선을 사로잡는다.
헤이즈, 민소매에 돋보이는 타투...힙해진 분위기[TEN★]
또 다른 사진은 반려묘와 함께 입을 맞추고 있는 모습이 담겼다. 반전 볼륨 몸매가 부러움을 자아낸다.

한편, 헤이즈는 KBS 쿨FM '헤이즈의 볼륨을 높여요' DJ로 활약하고 있다. 지난 6월 두 번째 정규앨범 '언두(Undo)'를 발매했다.

권성미 텐아시아 기자 smkwo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