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황재균 인스타그램
사진=황재균 인스타그램


야구선수 황재균과 티아라 지연이 애정 넘치는 사진으로 근황을 공개했다.

황재균은 지난 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를 통해 "건강하게 만들기 시작"이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은 황재균과 지연이 헬스장에서 찍은 거울 셀카가 담겼다. 지연을 건강하게 만들기 위해 예비 신부만을 위한 트레이너로 변신했다. 크롭 재킷에 레깅스를 입고 늘씬한 몸매를 뽐낸 지연과 듬직한 매력을 자랑한 황재균의 모습이 부러움을 자아낸다.

한편, 지연과 황재균은 오는 12월 결혼식을 올릴 예정이다. 지연은 지난 2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제 인생에 선물 같은 남자친구와 다가올 겨울에 결혼을 약속했다"며 결혼 소식을 전했다.

권성미 텐아시아 기자 smkwo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