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정국, 'LA콘서트'서 촉촉·애틋 팬들 향한 눈빛


방탄소년단(BTS) 정국이 무대 위 찬란하게 빛나는 황금 막내의 자태로 전세계 팬심을 사로잡았다.

최근 'Disney Plus Korea'(디즈니 플러스 코리아)는 공식 유튜브 채널 커뮤니티를 통해 정국의 사진을 게재하며 디즈니+에서 독점 공개된 'BTS:퍼미션 투 댄스 온 스테이지-LA'(PERMISSION TO DANCE ON STAGE-LA) 스트리밍 홍보에 나섰다.

해당 홍보에서는 '사진에서 빛 밖에 안 보이는데 맞나요? 역시 황금 막내 전.정.국♥' 라는 글과 함께 LA콘서트에서 정국이 보라 빛으로 가득 찬 관객석을 촉촉하고 애틋한 눈빛으로 바라보며 시선을 사로잡았다.

또 정국은 관객석 팬들과 교감하고 추억을 가슴에 되새기는 듯 손을 자신의 가슴에 얹고 뜨거운 팬 사랑을 한껏 풍겼다.

더불어 정국은 아련함과 행복함에 벅찬 분위기를 자아내며 깊은 뭉클함과 여운을 안겼다.

정국은 흑발에 더욱 투명하고 눈부신 우유 빛 피부와 아름다운 이목구비로 황홀한 비주얼과 압도적인 아우라를 자랑하며 환상적인 한 장면을 선사했다.

이에 "무대에서 팬들 바라보는 정국이라니ㅜ 디즈니 플러스 당장 달려간다" "내가 정국이를 왜 그렇게 사랑하냐 매 순간 무대가 마지막인 것 마냥 열정과 최선을 다해서" "무대 위 정국이 보고싶다, 그 에너지에 놀라면서 행복해지고 싶어ㅠ_ㅠ" "영원한 내 작은별 정국이 무대 위에서도 무대 아래서도 언제나 반짝반짝 빛나는 내 작은별" "정국이 무대 봐도 봐도 갈증 느껴" "관객석 바라보는 저 눈빛 뭉클하고 아련해ㅠㅠ" "가슴으로 공연장 꽉 채운 팬심 느끼는 정국이 감동 그 잡채자냐ㅠ" "존잘 걍 스테이지의 왕" 등 팬들의 열띤 반응이 나타났다.

앞서 정국은 디즈니 플러스 [BTS: PTD ON STAGE – LA] 7인 7색 영상에서 '내가 사는 2U(이유)'라는 특별한 의미가 담긴 셀프 소개서를 작성했다.

정국은 "오랜 시간 못 들었던 정말로 큰 함성을 들었다" 며 "내가 무대 위에 있는 시간 그 순간이 내가 사는 이유가 아닌가 싶어서 적게 되었다" 펜데믹 후 2년 만에 개최한 LA 대면 콘서트에서 잊을 수 없을 만큼 뜨거웠던 열기와 짙은 감동을 회상했다.

한편, 팬들로 하여금 '무대 천재', '본업 천재' 라고 불리는 정국은 과거 "모든 무대가 마지막 무대일지 모른다는 생각으로 오른다"고 밝힌 바 있어 감동을 더욱 배가 시켰다.

윤준호 텐아시아 기자 delo410@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