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김준희 인스타그램
사진= 김준희 인스타그램


방송인 김준희가 호텔 소음에 고통을 호소했다.

김준희는 지난 2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미친 기계소음 때문에 정신병 걸릴 거 같은 호텔. 다신 안 옴"이라는 글과 함께 한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한 숙소의 내부 모습이 담겨있다.

한편 김준희는 2020년 5월 연하 비연예인과 결혼, 쇼핑몰을 함께 운영 중이다.

김서윤 텐아시아 기자 seogug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