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허니제이 인스타그램
사진=허니제이 인스타그램


댄서 허니제이가 팬들의 우려에 결국 해명했다.

허니제이는 2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별다른 멘트없이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은 브라톱에 타이트한 치마, 독특한 디자인의 하이힐을 착용한 허니제이의 모습이 담겼다. 임신 중임에도 탄탄한 몸매가 부러움을 자아낸다.
사진=허니제이 인스타그램
사진=허니제이 인스타그램
이를 본 팬들은 파격적인 스타일링도 찰떡 같이 소화하는 허니제이에 감탄하면서도 "배를 따뜻하게 해주세요", "높은 굽은 안 좋아요"라며 걱정을 내비쳤다.

이에 허니제이는 "러브(태명) 생기기 전에 찍은 사진"이라며 "걱정들 이제 그만"이라고 해명했다.

한편, 허니제이는 지난 15일 결혼과 임신 소식을 전해 화제가 됐다. 최근 방송된 MBC 예능 '나 혼자 산다'에서는 예비 남편과의 러브스토리도 공개했다.

권성미 텐아시아 기자 smkwo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