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유라 인스타그램
사진= 유라 인스타그램


가수 겸 배우 유라가 근황을 전했다.

유라는 2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날씨가 날씨했다"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골프장을 찾은 유라의 모습이 담겨있다. 특히 그는 늘씬한 몸매와 마네킹 비율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한편 유라는 지난 4월 종영한 JTBC 새 토일드라마 ‘기상청 사람들: 사내연애 잔혹사 편’에서 기상전문기자 채유진을 연기했다.

김서윤 텐아시아 기자 seogug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