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조예영 인스타그램
사진=조예영 인스타그램


'돌싱글즈3' 출연자 조예영, 한정민이 커플 선글라스로 달달한 분위기를 자아냈다.

조예영은 지난 1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이제 일욜 10시에 뭐 볼 게 없넹…ㅋㅋ"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이날 공개된 사진 속에는 조예영, 한정민이 똑같은 디자인의 색깔만 다른 선글라스를 착용한 채 셀카를 찍고 있는 모습이 담겼다. 일요일 오후 10시는 ‘돌싱글즈3’가 하던 시간으로, 종영에 대한 아쉬움을 드러낸 것으로 보인다.

조예영, 한정민은 MBN, ENA '돌싱글즈3'를 통해 인연을 맺어 실제 커플로 발전했다. 두 사람은 내년 봄이나 가을 쯤 재혼을 계획 중이라고 밝혔다.

앞서 '돌싱글즈3' 박선혜 PD는 텐아시아와의 인터뷰에서 "한정민, 조예영 커플의 거침없는 스킨십에 제작진도 조금 당황했다. 촬영이 끝나고 나중에서야 제대로 봤는데 편집하는 PD들이 많이 놀랐다고 하더라. 뽀뽀를 몇 번 했는지 세 보라고 했더니 못 세겠다고 연락이 왔다.반복적인 부분들은 많이 거둬내고 보낸 것"이라고 밝힌 바 있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