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웃도어가 체질' 손석구, 또 구며들겠네


배우 손석구 팬들이 이번에는 아웃도어로 ‘구’며들 예정이다.

아웃도어 브랜드 블랙야크가 브랜드 모델로 배우 손석구를 발탁했다. 이에 따라 손석구는 이번 FW시즌부터 화보와 광고를 통해 블랙야크 새 얼굴로 활동하게 된다.

블랙야크는 자신만의 개성을 더한 전무후무한 캐릭터를 만들며 드라마부터 영화까지 독보적인 필모그래피를 완성하고 있는 손석구와 협업해 독창적인 팬덤을 구축하고 있는 브랜드 경험을 더욱 확장해 나가겠다는 계획이다.

특히, 마성의 매력으로 여심 뿐만 아니라 남심까지 모두 사로잡은 손석구의 이미지가 더해져 다양한 세대와 성별의 소비자들과 소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블랙야크 관계자는 “세대와 성별을 아우르는 손석구만의 독보적인 이미지가 더해진 콘텐츠를 통해 다양한 소비자들에게 브랜드를 각인 시켜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2016년 배우로 데뷔한 손석구는 드라마 '최고의 이혼', ‘60일, 지정생존자’, ‘멜로가 체질’, ‘D.P’ 등을 비롯해 영화 ‘연애 빠진 로맨스’, ‘범죄도시2’ 등에 출연하며 자신만의 탄탄한 필모그래피를 완성하고 있다. 특히, 드라마 ‘나의 해방일지’에서 구씨를 맡아 열연하며 나만 알고 싶은 배우에서 대세 배우로 자리매김했다.

류예지 텐아시아 기자 ryuperst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