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태현♥박시은, 둘째 사산 후 '전시회' 나들이…컨디션 회복中[TEN★]


진태현이 아내의 사진을 공개했다.

최근 진태현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별다른 멘트 없이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아내 박시은은 올블랙룩을 입고 전시회를 구경하는 모습. 둘째 사산 이후 어느정도 컨디션을 회복한 모양새다.

한편 박시은은 지난 출산 예정일을 20일 정도 남겼던 8월 16일 아이를 사산했다는 소식을 전해 안타까움을 자아낸 바 있다.

류예지 텐아시아 기자 ryuperst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