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텐아시아 DB
사진=텐아시아 DB


과거엔 '시월드' 토크쇼가 인기였다. 시어머니에게 얼마나 시집살이를 당했는지, 얼마나 설움을 받았는지 말이다. 그러나 시대가 바뀌었다.

최근엔 잘나가는 스타 며느리에 내조 확실한 시댁의 모습이 주를 이루고 있다. 행복한 시월드를 만끽하는 여자 연예인과 그런 며느리를 적극 지지하는 시부모가 대세.

개그맨 이상해의 며느리이자 가수 겸 배우 김윤지는 시누이 표 미역국에 감동을 받았다. 최근 김윤지는 자신의 SNS를 통해 “시누이 언니가 생일 미역국 끓여줌 힝…♥”이라는 글과 함께 동영상을 게재했다.
시댁에서 태교→시누이표 미역국…'시월드' 즐기는 女스타[TEN피플]
공개된 사진은 미역국 사진으로 김윤지는 감동받은 마음을 전했다.

뿐만 아니라 시댁과 5초 거리에 사는 김윤지는 평소에도 시어머니의 음식을 자랑하기도. 시모인 국악인 김영임 씨는 바쁜 아들 내외를 위해 직접 과일부터 반찬을 준비해준다는 후문이다. 김윤지 역시 감사한 마음을 담아 냉장고에 꽉 찬 음식들의 사진을 찍어 공유하기도.

배우 겸 쇼핑몰 CEO 진재영은 최근 시댁에 방문해 시아버지에게 애교를 부려 많은 화제를 모았다. 그는 자신의 SNS에 "솔방울 빗방울 비가 와서 더 운치 있는 시댁"이라며 "아버님 이거 다 저 주세요. 하나뿐인 며느리"라는 글을 덧붙여 웃음을 안겼다.
시댁에서 태교→시누이표 미역국…'시월드' 즐기는 女스타[TEN피플]
사진에는 시부모님이 공들여 꾸민 정원의 모습이 담겨있다. 고즈넉하고 정갈한 분위기의 녹색 내음 나는 마당의 비주얼은 지켜보는 이들의 시선을 사로잡고 있다.

개그우먼 정주리 역시 시댁과 화목한 사이를 자랑했다. 최근 정주리는 자신의 인스타그램 계정에 시댁에서 누워서 찍은 듯한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 정주리는 시댁 식구들과 단체 티셔츠를 맞춰입고 나란히 누워있는 모습이다. 또 시부모와 아이들이 손잡고 걷는 뒷모습, 아이들을 업어주고 함께 물놀이하는 어른들 등등 화목한 분위기가 눈길을 끈다.
시댁에서 태교→시누이표 미역국…'시월드' 즐기는 女스타[TEN피플]
정주리의 시부모는 다둥맘인 며느리를 위해 '자식사랑의 끝'을 보여줬다. 혹여 며느리가 힘들까 최대한 육아에 동참하는 배려를 보여줬다.

개그맨 정성호의 아내이자 방송인 경맑음 역시 시댁 식구들과 단란하게 평일 저녁을 보내기도. 최근 경맑음은 시댁에서 요양중이라는 근황을 전하며 사진을 공개했다.

사진 속에는 가족들과 시댁을 방문한 정성호, 경맑음 가족의 모습이 담겨있다. 이들의 자녀들은 할아버지를 비롯한 가족들과 윷놀이를 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시댁에서 태교→시누이표 미역국…'시월드' 즐기는 女스타[TEN피플]
현재 다섯째를 임신 중인 경맑음은 태교를 시댁에서 하는 모습을 보이며 남다른 케미를 뽐냈다. 바쁜 일상 속에서도 시댁을 찾아 단란한 시간을 보내는 모습이 인상적이다.

연예인 며느리를 얻은 덕분에 동네 스타가 된 시댁 식구들. 반대로 시댁의 든든한 응원과 지지 덕분에 대중의 사랑을 뜨겁게 받는 스타들. 결혼 후 귀한 대접 받는 스타들의 새로운 모습은 또 다른 매력으로 다가오기까지 한다. 시월드를 즐기는 이들의 모습은 특별한 에피소드가 없어도 대중에게 따뜻한 공감을 자아낸다.

류예지 텐아시아 기자 ryuperst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