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태준 / 사진=모코ENT 제공
박태준 / 사진=모코ENT 제공


종합 엔터테인먼트 회사 모코이엔티가 배우 박태준과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모코이엔티는 9일 "다수의 독립영화와 드라마에서 활약해 온 박태준 배우의 가능성에 큰 기대를 걸고 최근 전속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배우 박태준은 2021년 제21회 대한민국 청소년 영화제 은상을 수상한 작품 ‘베스트셀러’와 단편영화 ‘요코의 우주’등 다양한 작품에서 주·조연으로 활약했다.

또한 김수로프로젝트에서 진행한 세계적인 거장 아서밀러의 연극 ‘시련’에서는 하소온 역으로 인상적인 연기를 보여주며 기본기를 탄탄하게 닦은 유망주다. 또 각종 스포츠와 아크로바틱, 노래에도 능한 만능 재주꾼이다.

이에 앞으로 드라마·영화·방송은 물론 다양한 무대에서의 활동도 기대되고 있다.

모코이엔티는 “연기에 대한 열정과 배우로서 가장 필요한 마음가짐인 도전에 두려움이 없는 박태준 배우와 함께 하게 되었다. 탁월한 빌런 연기를 무기로 세계시장에서 주목받을 수 있는 가능성을 가진 배우와 함께하게 되어 기쁘다”라며 드라마·영화·뮤지컬등 다양한 분야에서 다방면으로 활동하며 성장할 수 있도록 전폭적인 지원을 하겠다”라고 영입 소감을 밝혔다.

한편, 박태준 배우가 전속계약을 맺은 모코이엔티는 다양한 분야의 아티스트들의 매니지먼트·홍보·공연 기획 등을 전문으로 하는 종합 엔터테인먼트 회사다.

윤준호 텐아시아 기자 delo410@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