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류재현 / 사진=모코이엔티 제공
배우 류재현 / 사진=모코이엔티 제공


종합 엔터테인먼트 회사 모코이엔티가 주목받는 신인 배우 류제현을 영입했다.

모코이엔티는 8일 "오직 배우로 살기위해 단편영화50편을 찍었고 여러 작품에서 개성있는 연기를 펼쳐 온 기본기가 탄탄한 류제현 배우와 최근 전속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배우 류제현은 주로 작품성이 돋보이는 단편영화 '괴인'과 개봉영화 ‘깡치’ 등 다양한 작품에서 활약한 배우다. 요리를 전공하다 연기의 매력에 빠져 배우의 길로 접어든 이색 경력의 소유자이기도 하다.

경상도 사투리와 요리, 칼질이라는 독특한 특기도 보유하고 있다. 여기에 서늘한 매력이 독보적이고 웃을땐 옆집 오빠 같기도 한 친근한 매력을 동시에 가진 개성있는 마스크와 탄탄한 연기력까지 겸비해 앞으로 다양한 캐릭터를 소화할 배우로 더욱 기대되고 있다.

모코이엔티는 “풍부한 매력을 지닌 류제현 배우와 함께 하게 되어 기쁘다”라며 "류제현 배우가 자신의 역량을 최대한 발휘할 수 있도록 모든 면에서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라며 많은 관심을 당부했다.

한편, 모코이엔티는 다양한 분야의 아티스트들의 매니지먼트·홍보·공연 기획 등을 전문으로 하는 종합 엔터테인먼트 회사다.

윤준호 텐아시아 기자 delo410@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