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윤아가 제일 사랑하는 남자 공개…절친 이정현도 부러워해[TEN★]


배우 오윤아가 아들과 셀카를 찍었다.

최근 오윤아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사랑해 ❤️🙏🥰🎂🎂"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오윤아는 아들 민이와 찰싹 달라붙어 사진을 찍는 모습. 화목한 가정의 모습에 팬들은 감탄을 자아낸다.

이를 본 배우 이정현은 "울민이 보고싶다윤아야❤️"라고 댓글을 달기도.

한편 오윤아는 JTBC 새 드라마 '날아올라라 나비'로 안방극장에 컴백한다.

류예지 텐아시아 기자 ryuperst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