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정연, 달리기 좋은계절이 왔지만...그리운 여름 라이딩[TEN★]


오정연, 달리기 좋은계절이 왔지만...그리운 여름 라이딩[TEN★]
방송인 오정연이 근황을 전했다.

오정연은 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온통 땀이 흥건해 끈적일 정도로 무더운 날씨에 라이딩팬츠까지 입었지만, 요즘처럼 선선한 가을이 라이딩하기 제일 좋다고들 하지만, 나는 벌써부터 그립다아 여름 라이딩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오정연은 바이크를 타고 있다.

이어 "무사히 내년에 또 보자! 여름아 #여름이었다 #할리했어여름도"라고 덧붙였다.

한편 오정연은 지난 2015년까지 KBS 아나운서로 활동, 다양한 프로그램에서 메인 MC로 활약 중이다.

사진=오정연 SNS

조준원 기자 wizard333@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