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한지혜 인스타그램
사진=한지혜 인스타그램


한지혜가 딸의 귀여운 모습을 공개했다.

한지혜는 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아들 아닌 딸내미. 빨리 머리카락 자라야할 텐데"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올렸다. 사진에는 놀이터에서 놀고 있는 한지혜 딸의 모습이 담겼다. 머리를 짧게 잘라 마치 남자아이처럼 보이기도 한다. 사랑스럽고 귀여운 아이의 모습이 미소를 유발한다.

배우 한지혜는 2010년 검사와 결혼해 지난해 6월 득녀했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