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 유주은, 김도완 /사진=김도완 인스타그램
고 유주은, 김도완 /사진=김도완 인스타그램


배우 김도완이 고 유주은을 애도했다.

김도완은 2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스토리에 "그곳에선 더 많이 웃고 더 행복하길 바랄게 내 친구 주은아 사랑해! 많이"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김도완과 고 유주은의 모습이 담겼다. 앳된 두 사람의 모습이 돋보인다.

한편 유주은은 이날 세상을 떠났다. 유주은의 오빠가 남긴 글에 따르면 그는 "연기가 너무 하고 싶었다”며 “어쩌면 내 전부였고 내 일부였다. 그런데 그 삶을 사는 게 쉽지 않았다"는 유서를 남겼다.

※ 우울감 등 말하기 어려운 고민이 있거나 주변에 이런 어려움을 겪는 가족·지인이 있을 경우 자살 예방 상담 전화 ☎1393, 정신건강 상담 전화 ☎1577 0199, 희망의 전화 ☎129, 생명의 전화 ☎1588 9191, 청소년 전화 ☎1388, 청소년 모바일 상담 '다 들어줄 개' 어플, 카카오톡 등에서 24시간 전문가의 상담을 받을 수 있습니다.

강민경 텐아시아 기자 kkk39@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