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수애 /사진=조수애 인스타그램
조수애 /사진=조수애 인스타그램


조수애 전 아나운서가 일상을 공유했다.

조수애는 2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시간이 너무 빠르다"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조수애의 모습이 담겼다. 조수애는 머리를 묶고 검은색 민소매 티셔츠에 카디건을 착용한 모습이다.

또한 조수애는 팔짱을 끼고 어딘가를 응시하고 있다. 그는 남다른 분위기를 자아내 시선을 끈다.

한편 조수애는 2018년 두산 매거진 박서원 대표이사와 결혼, 슬하에 아들 하나를 두고 있다

강민경 텐아시아 기자 kkk39@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