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소희, '어머나' 요정의 부활…'만두 볼살' 잃어도 사랑스럽네 [TEN★]


원더걸스 출신의 배우 안소희가 근황을 전했다.

안소희는 2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파란색 하트 이모티콘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엔 안소희의 일상 모습이 담겼다. 보기만 해도 청량감이 느껴지는 파란 티셔츠를 입은 그는 한 손으로 턱을 받친 채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청순한 긴 생머리와 앳된 얼굴이 감탄을 자아낸다. 특히 한 손을 얼굴에 올린 포즈는 원더걸스 활동 당시 선풍적인 인기를 끌었던 ‘어머나’ 포즈를 연상케 한다.

한편, 안소희는 tvN 새 드라마 '미씽: 그들이 있었다2'에 출연한다.

서예진 텐아시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