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창정♥' 서하얀, 세안 루틴 공개도 거부감 없는 민낯 미인 "목도 얼굴이라 생각하고" [TEN★]


'임창정♥' 서하얀, 세안 루틴 공개도 거부감 없는 민낯 미인 "목도 얼굴이라 생각하고" [TEN★]
'임창정♥' 서하얀, 세안 루틴 공개도 거부감 없는 민낯 미인 "목도 얼굴이라 생각하고" [TEN★]
사진=서하얀 인스타그램
사진=서하얀 인스타그램
임창정 아내 서하얀이 피부 미인의 면모를 뽐냈다.

서하얀은 2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오늘 아침 급 찍어본 세안 루틴이에요. 완성도가 떨어지지만 빨리 올리려고 정말 급 편집을"이라며 영상을 올렸다. 서하얀은 "구석구석 부드럽게", "피부 마사지하듯", "찬물로 기분좋게 씻어내요", "목도 얼굴이라 생각하고 함께" 등 설명과 함께 세안하는 루틴을 영상에 담았다. 투명한 피부와 민낯에도 굴욕 없는 미모가 감탄을 자아낸다.

임창정과 서하얀은 18살 차이로, 2017년 결혼해 다섯 아들을 키우고 있다. 부부는 SBS 예능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에 출연하고 있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