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식] 양지은, 스카이이앤엠과 전속계약 체결…장윤정·이찬원과 한솥밥


트로트 가수 양지은이 스카이이앤엠과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양지은은 TV조선 '내일은 미스트롯2'의 진(眞)이자 무형문화재 판소리 흥보가 이수자 중 제주 출신 1호 이수자다.

국악에서 트로트에 첫 도전해 좋은 성적을 거둔 양지은은 트로트와 국악 등 다양한 분야에서 활발한 음악 활동을 펼치고 있다.

TV조선 '화요일은 밤이 좋아' 등의 방송을 통해 다채로운 콘셉트의 무대를 선보이고 있으며, 최근에는 뮤지컬 ‘서편제’에 도전해안정적인 연기력을 더해 넓은 음악적 스펙트럼을 증명한 것.

양지은의 새 소속사 스카이이앤엠 TN엔터사업부 노진영 대표는 "탄탄한 기본기 위에 관객을 끌어당기는 흡입력까지 두루 갖춘 매력적인 인재다. 뒤늦게 음악에 대한 열정을 꽃피우고 있는 만큼 그녀의 활약이 많은 사람들에게 긍정적인 메시지를 전달할 수 있을 것이라 믿는다. 그녀의 매력이 더욱 빛나도록 최고의 매니지먼트 시스템으로 지원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스카이이앤엠에는 장윤정, 김희재, 이찬원, 김나희, 조명섭 등 자타가 공인하는 트롯 실력자들을 필두로 이영자, 김원희, 홍진경, 김숙, 현주엽, 박준금, 박건형, 장혜진, 붐, 윤성호, 김나영, 홍현희, 제이쓴, 문희준, 이지혜, 정지영, 최은경, 오상진, 박은영, 도경완, 김일중, 쏘영 등이 소속돼 있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