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의 부주의함 때문" 옥주현, 등에 새겨진 선명한 상처들…무슨 일? [TEN★]


그룹 핑클 출신 뮤지컬 배우 옥주현이 근황을 전했다.

옥주현은 2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마타 하면서 등에 상처가 꽤 생김. 언제 왜 생겼는지 모르지만… 나의 부주의함 때문. 분명함”이라며 한 편의 짧은 영상을 게재했다. 공개된 영상에는 필라테스 운동 중인 옥주현의 뒷모습이 담겼다. 곳곳에 난 상처가 안타까움을 자아낸다.

한편 옥주현은 지난 15일까지 샤롯데씨어터에서 뮤지컬 '마타하리'로 관객과 만났다. 더불어 뮤지컬 '엘리자벳'을 준비 중이다.

서예진 텐아시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