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뷔, 청초+시크+섹시 ...다 갖춘 완벽한 아름다움


방탄소년단(BTS) 뷔가 물처럼 깨끗한 청순한 아름다움으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19일 방탄소년단이 홍보활동을 하고 있는 코웨이는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Coway x BTS] 아이콘 정수기2로 용량도, 온도조절도 더 섬세하게’ 라는 제목의 영상을 공개했다.

광고 콘셉트는 뷔가 집에 찾아온 친구에게 커피를 만들어주는 것으로, 뷔의 커피 향 같은 풍부한 눈빛, 달콤한 목소리, 부드러운 미소는 설렘을 유발했다.

정수기 광고의 깨끗한 이미지에 맞게 뷔는 소화하기 힘든 올 화이트 의상을 입어 청초하고 순수한 이미지를 완벽하게 표현했다. 뷔의 고급스러우면서 시크한 매력과 청순한 외모는 맑고 깨끗한 물의 이미지에 완벽한 조화를 이뤘으며 제품에 한층 더 고급스러움을 배가했다.

어떤 콘셉트의 광고도 탁월한 재능으로 소화하는 뷔는 프로페셔널한 표정과 포즈로 “용량과 온도 조절을 섬세하게”하는 정수기의 기능을 짧은 순간 표정과 제스처, 달콤한 목소리로 카메라에 다채롭게 담아냈다.
방탄소년단 뷔, 청초+시크+섹시 ...다 갖춘 완벽한 아름다움
뷔의 청초한 얼굴과 대비되는 탄탄한 팔 근육도 팬들을 설레게 했다. 뷔가 커피를 만들기 위해서 커피 그라인더를 돌리는 장면에서 뷔의 팔에 잡힌 근육과 힘줄은 뷔의 팔의 탄탄한 근육은 부드럽고 청초한 외모와 대비를 이루며 반전매력을 선사했다.

손님에게 커피를 만들어주는 콘셉트이지만 막상 자신은 커피를 못 마시는 뷔는 “나는 초코다”라고 말하며 귀여운 표정을 지어 보는 이의 미소를 자아냈다.

팬들은 “청초하고 깨끗한 태형이 얼굴이 정수기 광고에 딱이지” “태형이가 만들어 주는 커피라니..상상만 해도 기절” “커피는 못 마시지만 누구보다 커피 광고에 찰떡” “한 광고에서 귀엽고 섹시하고 청순하고 다하다니 대단해” 등의 뜨거운 반응을 보였다.


김순신 텐아시아 기자 soonsin2@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