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이상민 인스타그램
/사진=이상민 인스타그램


가수 겸 방송인 이상민이 SNS 사칭과 관련해 주의를 당부했다.

이상민은 1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안녕하세요. 너무 오랜만에 인사드립니다. 또또 하늘나라 가고 인스타 활동 안 하다 보니 사칭 계정이 너무 많이 만들어지는 것 같아요"라는 글과 함께 두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이어 "저의 계정은 하나입니다. 저는 디엠도 절대 보내지 않습니다. 피해 입는 일 없도록 주의해 주세요"라고 덧붙였다.
/사진=이상민 인스타그램
/사진=이상민 인스타그램
이상민은 "조만간 이상민 셀카를 시작으로 다시 인사드리겠습니다. 늘 감사드리고 사랑합니다. 오늘도 화이팅입니다"고 전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이상민을 사칭하는 계정과 DM의 내용이 담겼다. 이상민은 사진을 함께 첨부하며 사칭 계정 주의를 당부했다.

한편 이상민은 현재 '아는 형님', '미운 우리 새끼' 등에 출연 중이다.

강민경 텐아시아 기자 kkk39@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