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김희선 인스타그램
사진=김희선 인스타그램


배우 김희선(46)이 꽃다발을 들고 우월한 미모를 뽐냈다.

김희선은 지난 1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사진을 게재했다.

이날 공개된 사진 속에는 커다란 꽃다발을 들고 행복한 미소를 짓고 있는 김희선의 모습이 담겼다. 풍선으로 꾸며진 방 속 ‘희선신 실물은 거품, 언빌리버블!’, ‘희선님한테는 벽이 느껴져요. 완벽’이라는 문구가 시선을 사로잡는다.

여기에 아이보리색 오프숄더에 베이지색 팬츠를 입은 김희선의 패션 센스와 함께 여리여리한 몸매가 감탄을 자아낸다.

김희선은 지난 7월 공개된 넷플릭스 새 드라마 '블랙의 신부'에 출연했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