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홍현희 인스타그램
사진=홍현희 인스타그램


홍현희·제이쓴이 아들과 가족사진을 남겼다.

홍현희는 1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세식구"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올렸다. 사진에는 거울에 비친 홍현희, 제이쓴, 그리고 얼마 전 태어난 두 사람의 아들이 보인다. 이제 둘에서 셋이 된 홍현희·제이쓴 가족. 평온하고 다정다감한 분위기가 미소를 유발한다.

배다해는 "하 너무 소중하다. 세식구 진짜 축복해요", 양미라는 "힝 좋다", 장영란은 "꺄", 신애라는 "정말 기쁘다 현희야" 등 축하 댓글을 남겼다.

개그우먼 홍현희와 인테리어 디자이너 제이쓴은 2018년 결혼했다. 최근 득남했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