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파니 영♥써니, 스케줄만 같이 해도 즐거워…15년차 넘은 우정[TEN★]


소녀시대 티파니 영과 써니가 훈훈한 케미를 선사했다.

최근 티파니 영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마음통하는 2ny 🎧☔️💗"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티파니 영과 써니는 라디오 스케줄에 동행한 모습. 두 사람은 백옥처럼 하얀 피부에 또렷한 이목구비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한편 소녀시대는 최근 완전체로 컴백했다.

류예지 텐아시아 기자 ryuperst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