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정연 / 사진=오정연 인스타그램
오정연 / 사진=오정연 인스타그램


아나운서 출신 방송인 오정연이 근황을 전했다.

오정연은 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계정에 "추천으로 알게 된 카페. 나무향 맡으며 구불구불한 소담스러운 길을 유유자적하게 가기 좋더라"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바이크 뒤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는 오정연의 모습이 담겨있다.

한편, 오정연은 최근 SBS ‘골 때리는 그녀들’ 등에 출연했다.

윤준호 텐아시아 기자 delo410@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